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금융당국 "회계사 1차시험 23일 그대로 실시…연기시 별도 안내"

송고시간2020-02-22 12: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금융위, 코로나19 금융권 대응 점검회의
금융위, 코로나19 금융권 대응 점검회의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오른쪽 두 번째)이 지난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차 코로나19 금융권 대응 점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20년 공인회계사 1차 시험을 예정대로 오는 23일 실시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특별한 사정으로 시험을 연기하는 경우 보도자료를 추가 배포하고 응시자에게 안내 메시지를 발송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금융당국은 "23일 오전 0시 이후에는 상황에 상관없이 강화된 조치 하에 시험을 시행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금융당국은 코로나19와 관련해 "수험생의 불안을 덜기 위해 행정안전부 대책본부의 운영지침보다 강화된 추가 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시험장별 방역을 시험 전후 2회에서 시험 전 1회, 시험 중 1회, 시험 후 1회로 확대한다"고 소개했다.

또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시험장은 다른 시험장보다 응시자 간 거리를 넓게 배치한 뒤 시험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 환자 및 자가격리자는 시험에 응시할 수 없고 중국 방문자로 무증상자, 일반 발열자 등은 별도로 예비시험실에서 시험을 보게 된다.

응시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험장 입구에 비치된 손 소독제로 손을 소독한 뒤 입실해야 한다.

시험 진행 중 발열·기침 등 호흡기질환 증상 응시자가 마스크 미착용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지 않는 경우 응시 불가 등 별도 조치를 할 수 있다.

kak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