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민의당, 인천시당·충북도당 창당대회 완료…23일 중앙당 창당

송고시간2020-02-22 18: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확산 우려해 중앙당 창당대회는 'e-창당대회'로

창당준비위 중앙운영위 참석하는 안철수
창당준비위 중앙운영위 참석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이 2월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창당준비위원회 중앙운영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국민의당은 22일 인천시당과 충북도당 창당대회를 끝으로 오는 23일 중앙당 창당대회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

국민의당은 이날 오전 충북 청주에서 충북도당 창당대회를, 오후에는 인천에서 인천시당 창당대회를 연이어 열었다.

앞서 국민의당은 지난 16일 서울·경기·대전·광주 등 4개 시·도당 창당대회를 치른 데 이어 18일 대구시당 창당대회를 열었다.

이틀 만에 중앙당 창당 요건(5개 시·도당 창당)을 갖춘 것이다.

국민의당은 오는 23일 서울종합예술학교 SAC아트홀에서 '2020 국민의당 e-창당대회'를 연다.

e-창당대회는 창당대회에 오프라인으로 참가하지 않더라도 실시간으로 상황을 유튜브 등 모바일 플랫폼으로 송출한다. 각 시·도당 당원들은 채팅창으로 창당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

선관위에 창당 등록된 5개 시·도당은 창당대회 현장에 참가하지 않고 온라인 참여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 같은 e-창당대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국적으로 확산될 조짐을 보인 데 따른 것이다.

오프라인 행사장 참석자는 입구에서 체온 측정을 하고, 성명과 연락처 등 정확한 인적사항을 기록해야 한다. 이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 행사장에 출입할 수 없다.

또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행사장에 출입할 수 없고, 필요하면 서울 강남구 보건소에 방역 관련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국민의당은 설명했다.

국민의당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기류를 고려해 온라인 네트워크 플랫폼을 기반으로 창당대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wis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