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부, 보도자료에 '대구 코로나19' 표현 사과 "실수이자 잘못"

송고시간2020-02-22 20:4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부, 보도자료 '대구 코로나19' 표현 사과
정부, 보도자료 '대구 코로나19' 표현 사과

[보도자료 캡처]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관련 보도자료에 '대구 코로나19'라는 표현을 쓴 데 대해 22일 '축약 과정상의 실수이자 잘못'이라며 사과했다.

정부는 이날 오후 출입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지난 20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배포한 보도자료 제목 중 '대구 코로나19' 표현에 대해 해명했다.

정부는 "보도자료 제목을 축약하는 과정에서 대구 코로나19라는 명사로 오인될 수 있는 표현이 나가게 됐다"며 "명백한 실수이자 잘못이라는 점을 알려드리며 상처를 받은 대구 시민과 국민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코로나19 관련 보도자료 작성 및 배포에 더 주의와 신중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지난 20일 중앙사고수습본부와 행정안전부 합동으로 배포한 코로나19 범정부 대응 관련 보도자료 제목을 '대구 코로나19 대응 범정부특별대책지원단 가동'으로 붙였다.

이와 관련해 온·오프라인에서는 정부가 특정 지역에 대한 편견을 조장할 수 있는 '대구 코로나19'라는 표현을 썼다며 항의가 잇따랐고, 대구 중·남구를 지역구로 둔 곽상도 의원이 페이스북 글에서 이를 비판하는 등 논란이 일었다.

더불어민주당 대구·경북 권역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인 김부겸 의원(대구 수성갑)도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일부 매체나 온라인상에서 돌고 있는 '대구폐렴'이라는 말을 쓰지 말아 달라고 호소하기도 했다.

inishmor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