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보] 정 총리 "코로나19 송구…종교행사 등 밀집행사 자제 당부"

송고시간2020-02-22 21: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국민담화 발표…"방역방해·매점매석·무리한 집회 단호히 대처"

정세균 총리, 대구ㆍ경북 방역상황 점검회의 주재
정세균 총리, 대구ㆍ경북 방역상황 점검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대구ㆍ경북 방역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2.22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와 관련해 "정부는 감염 진행 상황이 엄중한 국면으로 들어가고 있다고 판단하고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발표한 대국민담화에서 "국민 여러분께서 걱정이 많으실 것으로 생각한다. 국무총리로서 큰 책임감을 느끼며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특히 "종교행사 등 좁은 실내 공간에 모이는 자리나 야외라 하더라도 많은 사람이 밀집하는 행사는 당분간 자제하거나 온라인 등 다른 방법을 강구해 주시기를 특별히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국가의 방역 활동을 방해하는 행위, 위생용품 매점매석 등 불법행위, 무리한 대중집회 등을 통해 국민 불안을 가중시키는 행위 등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단호하게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