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확진 한마음창원병원 의사, 병원 내 확진 간호사 접촉

송고시간2020-02-23 11: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한 한마음창원병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한 한마음창원병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4명으로 증가한 가운데 간호사가 확진 판정을 받았던 한마음창원병원에서 의료진 1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남도는 23일 오전 브리핑에서 한마음창원병원 의사 1명(49)이 경남 12번째 확진자로 판정받았다고 밝혔다.

이 의사는 경남 5번째 확진자인 간호사(47)와 병원 내 접촉이 있었다고 경남도는 설명했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의사는 창원경상대병원 음압병동에 입원 중이며 약간의 인후통을 호소하고 있다.

간호사 확진 판정 후 22일 오전 병원을 폐쇄했던 한마음창원병원은 병원 시설 전체를 소독한 후 24일 오전 8시 병원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공지했다.

그러나 경남도는 "다른 확진자가 없을 경우, 24일 개원한다는 계획이었으나 병원 내 감염이 확인됐기 때문에 질병관리본부와 협의 후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seam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