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북대병원 50대 여성 확진자 사망…5번째 코로나19 사망자(종합)

송고시간2020-02-23 15:30

댓글

"사망 전 호흡곤란 증세 보여"

경북대 병원 도착하는 '코로나19' 의심 환자
경북대 병원 도착하는 '코로나19' 의심 환자

(대구=연합뉴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나온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2020.2.19 [연합뉴스TV 김종운 촬영. 재판매 및 DB금지] mtkht@yna.co.kr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5번째 사망자가 대구에서 나왔다.

경북대병원은 23일 "음압병동에서 치료 중이던 50대 여성 확진자가 오후 2시 40분께 숨졌다"고 밝혔다.

56세인 이 여성은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중 호흡곤란 증세 등 중증 증세를 보여 왔다.

이 여성은 혈액투석 치료를 받던 중이었다고 보건당국은 밝혔다.

이 환자가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으로 공식 확인되면 국내 5번째 사망자로 집계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대구 확진자는 전날 오후 4시보다 93명 늘었다. 대구 누적 확진자는 302명이다.

300명을 넘어선 것은 지난 18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닷새 만이다.

대구지역 확진자 중 158명은 입원 치료 중이고 나머지 144명은 순차적으로 입원 조치될 예정이다.

보건당국은 "이날 사망한 50대 여성 외에 경북대 음압병동에는 57세 남성이 중증 환자로 분류돼 있다"고 밝혔다.

tjd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