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프로축구 '개막전 연기되나' 오늘 긴급이사회…미디어데이 취소

송고시간2020-02-24 09:3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1일 열린 프로축구 K리그1 대표자 회의 장면.
21일 열린 프로축구 K리그1 대표자 회의 장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29일 개막 예정인 프로축구 K리그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을 피해갈 수 없게 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4일 "오늘 오후 2시 코로나19 대응책과 관련한 긴급이사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26일에 열 예정이었던 2020시즌 K리그 개막 미디어데이 행사는 취소하기로 했다"면서 "같은 날 진행하려던 K리그 아카데미 신인선수 교육 과정과 외국인선수 교육 과정 등 선수단 참석 행사도 전면 취소한다"고 덧붙였다.

프로축구연맹은 이미 지난 21일 K리그 대표자 회의를 열고 올 시즌 개막 경기 중 29일 대구FC-강원FC(DGB대구은행파크), 3월 1일 포항 스틸러스-부산 아이파크(포항스틸야드) 경기를 연기하기로 한 바 있다.

대구·경북 지역에 코로나19 피해가 집중하면서 우선 취한 조처였다. 이후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른 리그 전체 일정 조정 필요성에 대해서는 각 구단이 프로연맹에 위임하기로 했다.

프로연맹은 지난 주말 사이 코로나19 확진자 및 사망자가 늘어나고 전국적으로 확산할 조짐을 보이자 결국 긴급이사회를 개최해 추가적인 대책을 논의하기로 했다.

hosu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