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중국, 최대 정치행사 '양회' 연기…개혁개방 후 첫 연기(종합)

송고시간2020-02-24 18:0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개최일 아직 발표 안 해…3월 초 개최 관례도 26년 만에 깨져

야생동물 거래·야생동물 식용금지 안건도 통과…즉시 시행

지난해 3월 5일 열린 양회
지난해 3월 5일 열린 양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를 1978년 개혁개방 이후 처음으로 연기했다.

24일 관영 신화통신과 관영 중앙(CC)TV에 따르면,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는 이날 베이징에서 열린 13기 전인대 상무위원회 16차 회의에서 오는 5일 개막 예정이던 13기 3차 전인대를 연기하겠다고 결의했다.

전인대 상무위원회는 연기를 확정했지만, 구체적으로 전인대를 개최할 날짜는 발표하지 않았다.

전인대 상무위원회는 "인민 군중의 생명과 건강,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전인대 개최를 연기했다"고 밝혔다.

중국이 양회 일정을 연기한 것은 1978년 양회가 매년 정례적으로 개최된 이래 처음 있는 일이다.

중국 당국의 양회 연기 결정은 코로나19의 확산세를 고려해 이뤄졌다.

현재 중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3일 기준 7만7천150명, 사망자는 2천592명으로 집계됐다.

가장 피해가 큰 후베이(湖北) 지역을 제외한 지역에서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20명 이하로 감소하고 있지만, 양회같이 전국 규모의 정치 행사가 열린다면 확산세가 다시 살아날 우려가 있다.

특히 양회 기간에는 전국 각지에서 인민대표와 정협위원 등 5천여 명이 회의 참석을 위해 베이징으로 모여들어 2주간 머물기 때문에 감염 위험이 매우 크다.

이번 결정으로 지난 1995년 이후 중국공산당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政協)를 3월 3일 개최하고, 전인대를 3월 5일 개최하던 양회의 관례가 26년 만에 깨졌다.

만약 양회가 3월 이후로 연기된다면 1985년(3월25일∼4월10일 개최) 이후 유지되던 3월 내 개최 관례도 깨지게 되는 셈이다.

양회는 1959년 정협과 전인대가 처음 함께 개최된 이후 중국 최대 정치행사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비정례적으로 개최되던 양회는 문화대혁명(1966∼1976) 시기에 잠시 중단됐다가 1978년 개혁개방을 기점으로 매년 개최됐다.

지난 2019년 3월 중국‘양회' 모습
지난 2019년 3월 중국‘양회' 모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인대 상무위원회는 이날 양회 개최 연기 외에도 야생동물 거래와 식용을 금지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CCTV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야생동물로 만든 요리를 먹는 식습관이 사회 문제로 떠올랐다"면서 "이는 공중위생 안전에도 커다란 위협이 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결정은 코로나19 저지전에서 승리하고, 인민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한 입법적 보장을 제공하는 것"이라며 "전인대 상무위원회는 서둘러 전문적이고 시급한 결정을 통과시켰다"고 덧붙였다.

CCTV에 따르면, 중국의 현행 야생동물 보호법 상에는 국가에서 지정한 중요 야생동물과 불법적인 유통과정을 거친 야생동물만 식용이 금지돼 있다.

이번 결정이 통과되면서 식용 금지 범위는 전체 야생동물로 확대됐다. 야생동물 거래와 식용 금지에 관한 결정은 이날부터 즉시 시행된다.

'우한 폐렴' 발원지 화난시장의 야생동물 차림표
'우한 폐렴' 발원지 화난시장의 야생동물 차림표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우한 폐렴이 시작된 곳으로 지목된 우한(武漢)시 화난(華南)수산물도매시장의 한 야생 동물 가게의 차림표. 2020.1.22 cha@yna.co.kr [SDUIVF許超醫生 웨이보]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