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황교안·심재철·전희경·곽상도·송언석, 코로나19 '음성'(종합)

송고시간2020-02-25 10: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의원실 보좌진도 음성 판정 통보받아

최고위 발언하는 심재철 원내대표
최고위 발언하는 심재철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이은정 기자 =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곽상도·송언석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25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황 대표 측은 이날 입장문에서 "어제 황교안 예비후보가 우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 결과 오늘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황 후보는 당 대표이자 우한 코로나19 특위 위원장으로서 당 대책을 관장하는 등 역할을 계속할 것"이라며 "현장 점검 위주로 차분하게 일정을 소화하며 주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곽상도·송언석 의원도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국회 행사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진 심 원내대표와 이들 의원 및 성일종 의원은 전날 자진해서 병원 검사를 받고 자가 관리에 들어갔다.

방역당국은 이들이 확진자가 발병하기 전에 만났으므로 접촉자로 분류할 수 없다고 결론 내린 바 있다.

곽상도, '코로나19' 확진자 참석한 토론회 참석
곽상도, '코로나19' 확진자 참석한 토론회 참석

(서울=연합뉴스) 지난 19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한 토론회에 참석한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교총) 회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함께 행사에 참석했던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와 곽상도, 전희경 의원이 지난 24일 자진해서 병원 검사를 받았다. 사진은 지난 19일 하윤수 교총 회장과 함께 토론회에 참석해 인사말 하는 곽상도 의원 모습. [곽상도 의원 SNS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zhe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