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양키스 박효준, MLB 시범경기 교체 출전해 무안타

송고시간2020-02-26 07:0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삼진으로 물러나는 박효준
삼진으로 물러나는 박효준

(더니든[미국 플로리다주]=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5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 볼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경기. 9회초 뉴욕 박효준이 삼진 아웃당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0.2.26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에서 뛰는 박효준(24)이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출전했으나 무안타에 그쳤다.

박효준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 볼파크에서 열린 양키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교체 출전해 1타수 무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박효준은 7회 말 시작 전 2루수로 교체 투입됐고, 9회 초 1사 2루에서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2014년 양키스에 입단한 박효준은 현재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더블A 소속으로 뛰고 있으며, 지난 23일 시범경기에서는 볼넷으로 출루했다.

양키스는 토론토를 4-1로 꺾었다.

롯데 자이언츠에서 뛰었던 앤디 번즈는 토론토의 3루수로 교체 출전해 1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해 야구 국가대항전에서 캐나다 대표로 출전해 호투했던 필립 오몽은 2이닝 2피안타 3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