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구 확진자 1천명 넘어서…밤사이 307명 늘어

송고시간2020-02-27 10:2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누계로 대구 1천17명, 경북 321명…"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검사 속속 반영"

영남대병원 'Drive-thru' 선별진료소 운영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7일 대구시 남구 대명동 영남대학교 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온 시민들이 차에 탄 채 의료진으로부터 진료를 받고 있다. 영남대 병원 측은 선별진료소 내에서의 감염 예방과 환자 보호를 위해 진료소 운영을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식으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2020.2.27 mtkht@yna.co.kr(끝)

영남대병원 'Drive-thru' 선별진료소 운영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7일 대구시 남구 대명동 영남대학교 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온 시민들이 차에 탄 채 의료진으로부터 진료를 받고 있다. 영남대 병원 측은 선별진료소 내에서의 감염 예방과 환자 보호를 위해 진료소 운영을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식으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2020.2.27 mtkht@yna.co.kr(끝)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이승형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급증 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8일 지역 첫 확진자(31번)가 나온지 9일만에 1천명을 넘어섰다.

27일 대구시와 경북도,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오전 9시 기준 대구 확진자는 전날 오후 4시보다 307명 증가했다. 경북은 4명 늘었다.

이에 따라 누적 확진자 수는 대구 1천17명, 경북 321명이다.

대구에선 첫 확진자가 나온 뒤 증가 흐름을 이어오다 최근 며칠 사이에는 100명 이상이 잇따라 증가했다. 다만 하룻밤 사이에 300여명이 증가한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대구시장 "대구 확진자 340명 증가…13번째 사망자 발생"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코로나19' 방역작업 나선 50사단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7일 오전 대구시 남구 대명동 일대에서 육군 50사단 제독차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2020.2.27 mtkht@yna.co.kr(끝)

'코로나19' 방역작업 나선 50사단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7일 오전 대구시 남구 대명동 일대에서 육군 50사단 제독차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2020.2.27 mtkht@yna.co.kr(끝)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검체 검사 결과가 순차적으로 반영되면서 확진자 급증세가 나타나는 것으로 대구시는 분석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향후 1주일이 지역 코로나19 사태의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대구시는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의 자가격리를 관리하기 위해 경찰청과 공조 체계를 강화한다. 시는 자가격리 지침을 위반할 경우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도 밝혔다.

tjdan@yna.co.kr har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