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홍익표, '대구·경북 봉쇄' 발언 후폭풍에 사의 표명

송고시간2020-02-26 12:1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대구·경북(TK) 지역에 대한 '봉쇄 조치' 표현으로 논란을 빚은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이 26일 당 지도부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당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홍 수석대변인이 이해찬 대표에게 사의를 전달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홍 수석대변인이 오늘 중 스스로 거취를 밝힐 것"이라고 전했다.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은 앞서 기자들과 만나 홍 수석대변인의 거취에 대해 "본인이 이야기하겠죠"라고 밝혔다.

홍 수석대변인은 전날 고위 당·정·청 협의회 결과 브리핑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책 중 하나로 '대구·경북 최대 봉쇄조치'를 언급했다가 거센 후폭풍이 일었다.

홍 수석대변인은 당시 '봉쇄조치'를 언급하면서 "최대한 이동 등 부분에 대해 일정 정도 행정력을 활용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TK 봉쇄' 발언이 '우한 봉쇄'처럼 지역 출입 자체를 막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고, 문재인 대통령이 "지역적인 봉쇄를 말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직접 해명하는 등 당·정·청이 수습에 나섰으나 비판 여론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yum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