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북도, '신천지 시설폐쇄·집회금지' 행정명령 발동

송고시간2020-02-26 14: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시설에 폐쇄 스티커 부착…상시 감시·의심시설 조사 방침

문 잠긴 전주 신천지 시설
문 잠긴 전주 신천지 시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도는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신천지 시설 67곳의 강제폐쇄와 집회를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발동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정명령은 감염병예방법 제47조 제1호와 제49조 1항 2호에 따라 감염병 전파를 막기 위한 조처다.

행정명령은 시설의 일시적 폐쇄와 집회 금지를 포함하며, 위반하면 3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이에 따라 전북도와 시·군은 신천지 종교시설 67곳에 대해 도지사 명의의 폐쇄 및 집회 금지 스티커를 부착했다.

아울러 폐쇄 시설을 매일 상시 모니터링하고, 신천지 의심 시설은 즉각 현장 조사에 나설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신천지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있어, 도민과 지역 안전을 지키고 교인 건강을 고려해 행정명령을 내렸다"이라며 "다른 종교계에도 집회나 다수 참여 행사 대신 방송, 인터넷, 모바일로 종교행사를 하도록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북도 신천시 시설 폐쇄
전북도 신천시 시설 폐쇄

[전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