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북기독교연합회 "1천958개 교회, 사태 진정 때까지 행사 자제"

송고시간2020-02-26 14: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충북기독교연합회는 26일 "도내 1천958개 교회에서 각종 예배, 세미나, 모임, 성경학교 등의 행사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진정 때까지 자제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DB]

[연합뉴스 DB]

기독교연합회는 이날 성명에서 이같이 밝힌 후 "코로나19 예방과 관련, 충북도나 각 시·군의 협조 요청이 있을 때는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또 "감염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 차원에서 교회 시설을 매주 1회 소독하겠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이달 23일 감염병 대응 단계를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격상했다.

충북에서는 이달 20일 증평의 모 군부대 장교가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을 시작으로 이날까지 모두 7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k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