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SK, 코로나19 확산방지에 50억 지원…대구경북에 마스크 10만장

송고시간2020-02-26 14: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구미에 있는 SK실트론, 4억원 상당 마스크·세정제 지원

서울 종로구 서린동 SK 본사
서울 종로구 서린동 SK 본사

[촬영 서명곤]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SK그룹은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해 50억원과 4억원 상당 현물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SK수펙스추구협의회 산하 SV위원회는 26일 코로나19 관련 긴급 회의를 하고 그룹 차원에서 50억원을 지원키로 결정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SK그룹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코로나19 피해로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생필품을 제공한다. 보육원과 양로원 등의 취약계층과 자가 격리자들을 위한 것이다.

또 이 지역 의료지원 봉사자와 방역 인력 등을 위해 방호복 등 의료물품도 지원한다.

경북 구미에 있는 SK실트론은 대구·경북 지역에 마스크 10만 장과 손 세정제 2만5천개 등 4억원 상당 현물을 지원키로 했다.

SK그룹 각 관계사들은 지역사회가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 위해 별도 지원 방안을 마련하다.

이형희 SV위원장은 "코로나19 추가 확산을 최대한 막고,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모든 역량을 다해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mercie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