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우한 3차 귀국자들, 2주 격리 마치고 국방어학원 퇴소(종합)

송고시간2020-02-27 11: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자진입소 할머니 포함 148명 모두 음성 판정…'환송행사 간소히'

(이천=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중국 우한 3차 귀국자들이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치고 27일 경기도 이천 국방어학원(장호원읍 이황리)을 퇴소했다.

중국 우한 3차 귀국자 퇴소
중국 우한 3차 귀국자 퇴소

(이천=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치고 퇴소하는 중국 우한 3차 귀국 교민 등이 탑승한 버스가 27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국방어학원에서 나오고 있다. 2020.2.27 xanadu@yna.co.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3차 전세기를 타고 지난 12일 귀국한 교민과 중국 국적 가족 등 147명이다.

손녀들을 돌보기 위해 자진 입소한 내국인 할머니 1명도 격리에서 풀렸다.

이들은 전날 코로나19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이날 오전 9시30분∼10시 간단한 환송 행사를 가진 뒤 45인승 버스 9대에 나눠타고 오전 10시 40분께 국방어학원을 떠났다.

환송 행사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엄태준 이천시장, 장호원읍 주민대표 등이 함께했다.

진 장관 등은 안내방송을 통해 축하 인사를 건네고 생활관 앞에서 작별 인사를 하는 정도로 간소하게 환송 행사를 진행했다.

이천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4명 발생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저지에 총력을 기울이는 점을 고려했다.

국방어학원 정문 앞에서는 미래이천시민연대와 장호원읍비상대책위원회 등 이천지역 주민들이 플래카드와 피켓을 들고 배웅했으며 버스에 탄 3차 귀국자 일부는 주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기도 했다.

3차 귀국자들은 버스로 4개 권역별로 이동, 주요 버스터미널이나 기차역에 내려 각자 거주지로 돌아가게 된다.

국방어학원 입소자가 전달한 감사인사 포스트잇
국방어학원 입소자가 전달한 감사인사 포스트잇

[국방어학원 정부합동지원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국방어학원에 함께 입소한 의료진 등 정부합동지원단 40명은 시설 정리작업을 마무리한 뒤 하루 뒤인 28일 퇴소한다.

국방어학원 내외부는 철저히 소독하고 시설 내 모든 폐기물은 의료폐기물로 소각 처리한다.

앞서 지난 15∼16일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과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서 2주간 격리 생활을 한 중국 우한 교민 1·2차 귀국자 699명과 자녀를 돌보기 위해 자진 입소한 아버지 등 700명이 퇴소했다.

c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