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홈쇼핑 업계, 속속 재택근무 체제로 전환

송고시간2020-02-27 10:2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롯데홈쇼핑 제공]

[롯데홈쇼핑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홈쇼핑 회사들이 잇따라 재택근무 체제로 전환하고 있다.

27일 홈쇼핑 업계에 따르면 롯데홈쇼핑은 28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방송 제작을 위한 필수 인원을 제외한 전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하도록 했다.

롯데홈쇼핑은 이번 주 어린이집 휴원과 초등학교 개학 연기로 자녀 돌봄이 필요한 임직원과 임산부를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하고 유연근무제를 확대 운영했지만 감염자 확산이 계속되자 재택근무를 전면 확대하기로 했다.

GS홈쇼핑도 이날부터 다음 달 8일까지 방송 관련 최소 인력을 제외하고 재택근무를 한다. 사내 어린이집도 폐쇄했다.

CJ ENM 오쇼핑부문 임직원들도 이날부터 다음 달 8일까지 생방송 운영에 필요한 필수 인력을 제외하고 재택근무에 들어갔다.

CJ오쇼핑은 "재택근무 기간에도 사옥 방역과 공용 공간 소독 조치, 사무실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사옥 근무 인력을 위한 보호 조치를 계속한다"고 설명했다.

zitro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