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마스크 오늘부터 풀린다더니…" 줄 선 시민들 '허탈'

송고시간2020-02-27 11: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우체국·하나로마트 앞 문전성시…대형마트 장사진

"마스크 사러 왔는데…"
"마스크 사러 왔는데…"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27일 오전 대전 서구 둔산동 한 우체국 앞에 개점 전부터 마스크를 사려는 시민들이 줄을 서고 있다. 시민들은 우체국 관계자가 마스크는 내달 초부터 판매한다고 설명하자 허탈해하며 발길을 돌렸다. 2020.2.27

(대전·세종=연합뉴스) 박주영 양영석 기자 = "마스크 오늘부터 풀린다고 해서 왔는데…."

27일 오전 대전 서구 둔산동 한 우체국 앞에서 개점 전부터 마스크를 사기 위해 기다렸던 김모(46) 씨는 허탈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오후부터 마스크 물량이 풀린다는 언론 보도를 보고 우체국을 찾았지만 살 수 없었기 때문이다.

우체국 직원이 "마스크는 내달 초부터 구매할 수 있고, 그마저 시 지역에서는 온라인을 통해서만 살 수 있다"고 안내하자 기다리던 시민들은 실망한 채 한숨만 쉬었다.

당초 이날 오후부터 마스크 물량이 풀린다고 알려지면서 우체국이나 농협 하나로마트 앞에 개점 전부터 시민이 몰리는 등 혼선을 빚었다.

우정사업본부는 보건용 마스크를 내달 2일 오후부터 대구와 청도를 비롯해 공급 여건이 취약한 읍·면 지역우체국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우체국 쇼핑 온라인 판매는 앞으로 공급 물량 확대로 수급이 안정되면 우체국 창구 판매와 병행해 운영한다.

정부 "마스크 수급불안 송구…공적 물량 구축 1∼2일 더 소요"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하나로마트를 찾았다가 헛걸음을 한 주민은 "사전 협의도 안 되고, 마스크 물량 확보도 안 된 상태에서 발표부터 하면 어떻게 하느냐"며 농협 직원들에게 항의하기도 했다.

대전 서부농협 하나로마트 관계자는 "매스컴에 오늘부터 하나로마트에서 마스크를 판다고 보도되면서 문의 전화를 많이 받고 있다"며 "농협 회원분들께는 문자메시지로 판매 일자를 알려 드렸다"고 설명했다.

세종시 금남면 농협 하나로마트 관계자는 "오늘부터 마스크를 판매하느냐는 전화가 많이 걸려오고 있다"며 "당초 방침이 바뀌어 내달 2일부터 판매한다고 고객분들께 안내해 드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도 대전과 세종지역 코스트코와 이마트트레이더스에는 이른 새벽부터 마스크를 구하려는 행렬이 장사진을 이뤘다.

마스크를 기다리는 행렬
마스크를 기다리는 행렬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백명이 몰리자 코스트코와 이마트트레이더스 측은 개점 전에 각각 준비된 수량(300박스, 100박스)만큼 번호표를 배부해 30분 만에 동났다.

한 시민은 "앞줄에 계신 분은 새벽 네시부터 나와서 기다렸다고 하는데 이러다 텐트라도 치고 밤새 기다려야 하는 것 아닌지 모르겠다"며 씁쓸해했다.

jyou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