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북 유치원생·초등학생 1천901명 개학 전 긴급돌봄

송고시간2020-02-27 11:1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안동=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경북도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긴급 돌봄 서비스를 한다고 27일 밝혔다.

경북도교육청
경북도교육청

[연합뉴스 자료 사진]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수요를 파악한 결과 유치원 200곳 1천123명, 초등학교 174곳 778명이 긴급 돌봄을 신청했다.

이에 도교육청은 다음 달 2∼6일 아침부터 오후까지 돌봄교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한 교실당 10명 이하 최소 인원으로 분산해 안전이 확보된 공간에서 돌봄을 할 예정이다.

긴급 돌봄은 기존 돌봄 대상 여부와 관계없이 긴급하게 돌봄이 필요한 학생을 대상으로 한다. 학생과 보호자가 감염과 관련이 없어야 참여할 수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돌봄교실에 손 소독제, 마스크 등 방역용품을 비치하고 하루 2차례 이상 발열 체크를 하는 등 안전하게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