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환자 밤새 256명 추가, 대구·경북 231명…총 2천22명(종합)

송고시간2020-02-28 10: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신규환자 서울 6명·대전 4명 등 추가…대구·경북 확진자 총 1천708명

사망 13명·격리해제 26명…진단검사 누적 7만명 넘어, 2만4천여명 검사중

서울의료원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전환, 대응에 총력
서울의료원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전환, 대응에 총력

(서울=연합뉴스) 서울의료원이 2020년 2월 27일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기존 종합병원에서 코로나19 특화 전담병원으로 전환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서울의료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국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밤새 256명 늘면서 국내 확진자가 2천명을 넘어섰다.

2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오후 4시 집계보다 256명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국내 확진자는 총 2천22명으로 늘었다. 지난달 20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지 39일 만이다.

신규 확진자 256명 가운데 대구·경북 환자는 231명(대구 182명·경북 49명)이다. 그 외 지역은 서울 6명, 대전 4명, 경기 4명, 충남 4명, 경남 3명, 부산 2명, 인천 1명, 충북 1명 등이다.

정부 "전국 신천지교회 신도 1천638명 '유증상자'…확진 비율 상당히 높다"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대구·경북에서 확진자가 집중 발생하면서 대구·경북 누적 확진자는 총 1천708명(대구 1314명·경북 394명)으로 집계됐다.

그 외 지역 누적 확진자는 경기 66명, 부산 63명, 서울 62명, 경남 46명, 충남 16명, 대전 13명, 울산 11명, 충북 9명, 광주 9명, 강원 6명, 전북 5명, 인천 4명, 제주 2명, 세종 1명, 전남 1명 등이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확진자는 전날 오전 기준으로 731명 청도대남병원 관련 확진자는 114명이다. 이후 확진된 환자들의 경우 감염경로 분류가 확정되지 않아 집계에 반영되지 않았다

현재까지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사람도 7만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제외한 검사 인원은 6만9천918명이며 이 가운데 4만4천167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2만4천75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코로나19 환자 밤새 256명 추가, 대구·경북 231명…총 2천22명(종합) - 3

ae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