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프로야구 KIA, 전지훈련 8일 연장…3월 15∼16일 귀국

송고시간2020-02-28 12: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타격 훈련하는 KIA 타이거즈
타격 훈련하는 KIA 타이거즈

KIA 타이거즈의 스프링 캠프에 참가 중인 선수들이 2월 18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마이어스의 테리 파크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타격 훈련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마이어스에서 진행 중인 전지훈련을 8일 연장했다.

KIA는 시범경기 취소에 따른 훈련 공백을 최소화하고, 단체 스포츠의 특성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단 한명이라도 감염돼선 안 되기에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고자 귀국 대신 훈련 연장을 결정했다고 28일 전했다.

이에 따라 KIA 선수단의 귀국일은 3월 7일에서 3월 15∼16일로 변경됐다.

KIA는 현재 사용 중인 테리 파크에서 계속 훈련과 연습 경기를 병행한다.

KBO 사무국은 확산 중인 코로나19에서 선수들과 팬들을 보호하고자 3월 14일 막을 올릴 예정이던 시범경기를 모두 취소한다고 27일 발표했다.

1982년 프로 출범 후 시범경기가 전면 취소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