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여, 윤영찬 성남중원·정태호 관악을 공천…송병기는 탈락(종합)

송고시간2020-02-28 21:4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선관위 2차 경선결과…도봉을 오기형·관악갑 유기홍

인천에서 남영희·정일영 본선행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최운열)가 28일 윤영찬 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을 4·15 총선을 위한 경기 성남 중원 후보로 결정했다.

정태호 전 청와대 일자리수석은 서울 관악을 후보로 정해졌다.

심기준 선관위 부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2차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윤 전 수석은 경선에서 조신 전 대통령 직속 국가교육회의 상근위원을, 정 전 수석은 유종필 전 관악구청장을 각각 꺾었다.

아울러 서울 도봉을에서는 오기형 변호사가 서울 관악갑에서는 유기홍 전 의원이 각각 승기를 쥐었다.

인천 미추홀은 남영희 전 청와대 행정관, 인천 연수을은 정일영 전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승리했다.

광주 동구남구을은 이병훈 예비후보, 광주 북구갑은 조오섭 예비후보가 각각 본선행을 확정했다.

대전 동구는 장철민 전 홍영표 의원 보좌관이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경기 광명을은 양기대 전 광명시장, 경기 수원갑은 김승원 예비후보, 경기 하남은 최종윤 예비후보가 각각 본선에 진출한다.

울산 남구갑은 심규명 예비후보가 공천을 받았다. '울산사건'에 연루된 송병기 전 울산시 경제부시장은 낙천했다.

당초 광주 북구을(이형석·전진숙)도 이날 경선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었으나, 후보간 갈등 요소가 생기면서 발표가 미뤄졌다.

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
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hrse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