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외교부, 일본 전역에 1단계 여행경보 발령…코로나19 우려

송고시간2020-02-29 01:0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후쿠시마 원전 주변은 3단계 '철수권고' 유지

2020.2.29 [외교부 제공]

2020.2.29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외교부는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가 확산하는 일본 전역에 대해 1단계(여행유의) 여행경보를 발령했다.

최근 일본 내 코로나19 감염자가 확산하는 추세로 국민의 감염 피해 노출이 우려되는 상황임을 고려했다.

외교부는 "일본에 체류 중인 국민들께서는 신변안전에 유의하시고,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국민들께서는 여행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외교부는 일본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의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정부가 운영하는 여행경보는 남색경보(여행유의)-황색경보(여행자제)-적색경보(철수권고)-흑색경보(여행금지) 등 4단계로 구성된다.

후쿠시마 원전 반경 30km 이내 및 일본 정부 지정 피난지시 지역에는 3단계 적색경보가 유지된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27일 12시 기준 일본 내 코로나19 감염자를 총 210명(사망 4명)으로 발표했다. 이는 요코하마항에 정박한 크루즈선 감염자 705명(사망 4명)을 제외한 수치다.

blue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