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MLB 양키스 박효준, 2020년 시범경기 첫 안타·첫 득점

송고시간2020-02-29 07:3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양키스 유망주 박효준
양키스 유망주 박효준

25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 볼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경기. 9회초 뉴욕 박효준이 삼진 아웃당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더니든[미국 플로리다주]=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박효준(24)이 2020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 개인 첫 안타를 만들었다.

박효준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노스포트 쿨투데이 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시범경기에 교체 출전해 1타수 1안타 1득점 했다.

6회 말 수비 때 2루수로 그라운드를 밟은 박효준은 8회 1사 후 타석에도 섰다.

애틀랜타 좌완 불펜 그랜트 데이턴과 맞선 박효준은 중견수 쪽을 향하는 2루타를 쳤다. 박효준이 올해 시범경기에서 처음 친 안타다.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개인 통산 두 번째 안타이자, 첫 장타이기도 하다. 박효준은 2019년 시범경기에서 첫 안타를 쳤다.

박효준은 윈스턴 소여의 2루타 때 홈을 밟아 득점도 신고했다. 올해 처음이자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개인 통산 두 번째 득점이다.

박효준은 지난해와 2018년에도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에서 짧게 경험을 쌓았다. 2018년에는 1타수 무안타에 그쳤고, 2019년에는 1타수 1안타 1볼넷 1타점을 올렸다.

박효준은 올해 시범경기에서 3타수 1안타(타율 0.333) 1타점 1득점을 기록 중이다.

이날 양키스는 애틀랜타를 5-3으로 눌렀다.

jiks7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