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67댓글페이지로 이동

이재명 경기지사 모친상…"조문 받되 방역수칙 준수"

송고시간2020-03-13 16:15

댓글167댓글페이지로 이동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이재명 경기지사의 모친이 13일 오후 별세했다.

경기도는 이날 "이 지사의 모친 구호명 여사가 오후 3시 30분께 향년 88세로 별세했다"며 "빈소는 성남시 장례식장 1호실에 마련했다"고 밝혔다.

조문은 받되 음식은 제공하지 않기로 했다.

다만, 신종 코로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임을 고려해 방명록 작성, 발열 검사, 손 소독제 비치, 마스크 착용, 문상객 간 대화 및 신체접촉 최소화 등 방역수칙을 지킬 방침이다.

이재명 지사와 어머니
이재명 지사와 어머니

[이재명 경기지사 블로그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 지사의 모친은 그동안 군포에 있는 이 지사의 동생 집에 머물다가 노환으로 건강이 악화해 지난 12일 군포지샘병원으로 이송돼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이 지사는 그동안 여러 차례 어머니를 "나의 하늘"이라고 표현하며 각별한 애정을 공개한 바 있다.

2018년 5월 도지사 예비후보 당시에는 "제 어머님은 고된 밭일에 약장사까지 하면서 힘겨운 삶의 무게를 견디며 일곱남매를 키웠다"며 "공장 프레스 사고로 비틀어져 버린 제 왼팔을 보고, 마당에 물통을 엎어놓고 공부하던 저를 보고, 그렇게 말없이 흘린 어머니의 눈물, 저는 다 기억조차 할 수 없는데 해드린 것이 없는 것 같다"고 회고한 적도 있다.

발인은 오는 15일 오전이며, 유족으로 이 지사를 포함해 4남 1녀를 두고 있다. 이 지사는 돌아가신 형과 누이를 포함, 7남매 중 다섯째이다.

kt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