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30댓글페이지로 이동

제주서 발달장애 아들과 어머니 숨진채 발견

송고시간2020-03-18 11:15

댓글30댓글페이지로 이동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발달장애를 앓고 있는 고등학생과 그를 돌보던 어머니가 숨진 채 발견됐다.

미뤄진 개학ㆍ돌봄도 극소수…'텅빈 학교' (CG)
미뤄진 개학ㆍ돌봄도 극소수…'텅빈 학교' (CG)

[연합뉴스TV 제공]

18일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45분께 서귀포시 남원읍 한 공동묘지 인근에 주차된 차량에서 A(48·여)씨와 아들 B(18)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B군과 함께 지난 16일 유서를 남긴 채 제주시 소재 집을 나섰다.

같은 날 유서를 발견한 A씨 남편이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휴대폰 위치추적을 통해 숨진 A씨와 B군을 찾았다.

유서에는 "삶 자체가 너무 힘들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의 한 사립 특수학교에 재학 중인 B군은 신종코로나 사태로 개학이 연기되면서 돌봄 교육을 신청했지만, 출석하지 않고 계속 가정에서 돌봐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학교 관계자는 "A씨는 개학이 재차 연기되면서 B군에 대해 돌봄 교육을 신청했다"며 "하지만 B군이 출석하지 않아 어머니께 전화해보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걱정돼 학교에 보내지 않고 있다는 답을 들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가족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dragon.m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