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21댓글페이지로 이동

안그래도 힘든데…질병관리본부 콜센터에 욕설전화한 유튜버

송고시간2020-03-20 10:40

댓글21댓글페이지로 이동
경남 마산중부경찰서 전경
경남 마산중부경찰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마산중부경찰서는 질병관리본부(이하 질본) 1339 콜센터에 전화해 욕설을 퍼부은 혐의(모욕)로 A(19)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군은 지난달 26일 오전 2시 52분께 창원시 마산합포구 자신의 주거지에서 유튜브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질본 콜센터에 전화를 걸어 상담원에게 '제가 기침하고 열이 있어서요. XXXX야. 말끝마다 욕하는 틱장애가 있어요. XXXX야'라고 욕을 했다.

언론을 통해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그는 자수했다.

A군은 "방송 도중 시청자들이 질본 콜센터로 장난 전화를 요구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범행 경위 등을 추가 조사한 뒤 조만간 A군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