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교조 대전지부 "잇단 성폭력, 교육감 사과해야"

송고시간2020-03-23 16: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전=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전교조 대전지부는 23일 성추행 등 각종 비위 행위에 따른 교육청의 모 여중·고 특별감사 결과 발표와 관련해 논평을 내고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기는커녕 수습에 골몰하고 있다"며 교육감 사과를 촉구했다.

전교조는 "2017년 6월 중학교 집단공연 음란행위, 같은 해 8월 중학교 성 착취 피해자 자살, 2018년 9월 여고 스쿨미투, 2016∼2018년 여중·고 성 비위 등 잇따른 성폭력에도 대책 마련을 소홀히 한 데 대해 교육감은 반드시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교육감 사과와 함께 성폭력과 관련된 전수조사를 해야 한다"며 "최소한 교육부 주관 학교 폭력 실태조사 설문에 성폭력 관련 문항을 다수 추가하도록 교육부에 건의하는 성의라도 보이라"고 촉구했다.

대전교육청은 지난 20일 한 여중·고의 위장전입 유도, 일감 몰아주기, 기간제교사 금품수수, 학생 성추행 등 비리 의혹에 대한 특별감사 결과를 발표하고 학원 이사장 등 관련자 25명을 중·경징계 처분하고, 10명은 수사기관에 고발하기로 했다.

min365@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