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5댓글페이지로 이동

KF94 마스크 포장지 뜯어보니 키친타월…돈만 가로채

송고시간2020-03-24 10:00

댓글15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찰, 1억3천만원 챙긴 일당 검찰 송치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KF94 마스크 포장지에 키친타월을 넣고 정상 마스크인것 처럼 팔아 돈만 챙긴 일당이 검찰에 넘겨졌다.

포장지 뜯어보니 키친타월
포장지 뜯어보니 키친타월

[수원중부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또 공범 B씨 등 9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A씨 등은 이달 4∼9일까지 경기 시흥시에 작업실을 차려놓고 피해자 C씨에게 가짜 KF94 마스크 9만8천400장을 1억3천만원에 판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포장지를 직접 도안해 제작한 뒤 그 안에 키친타월 3장씩 넣어 밀봉하는 방법으로 피해자를 속였다.

피해자는 이들로부터 산 마스크를 다시 재판매하려고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일당으로부터 추가 마스크 포장지 8만장을 압수했다.

yo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