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통합→한국 자매간 '추가 수혈' 이뤄질까…불출마자 막판 설득

송고시간2020-03-27 11: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30일까지 20명 달성 목표…"3∼4명 추가 이적 가능할듯"

교섭단체 구성 하면 총선 보조금 60억…1명만 미달해도 25억으로 '뚝'

오후 공천장 수여·입당식 후 본격 선거모드…슬로건 '모두 미래로' 유력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류미나 이은정 기자 = 4·15 총선 후보등록 마감일인 27일 미래한국당이 '모(母) 정당'인 미래통합당으로부터 추가 영입을 위한 막판 총력전에 나섰다.

미래한국당은 전날 밤 열린 통합당 의총을 통해 제명 의결된 비례 의원 7명의 입당이 완료되면 총의석수 17명을 확보하게 된다. 가까스로 '투표용지 두 번째 칸'은 차지하게 된 셈이다.

그러나 1차 목표를 달성한 만큼 이 기세를 모아 원내교섭단체 구성요건(현역 의원 20명 확보 기준)을 목표로 오는 30일까지 좀 더 뛰어보겠다는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투표 순번은 이날 오후 6시까지 비례명부를 제출한 정당의 의석수를 기준으로 결정되지만, 선거보조금의 경우 지급 당일인 30일을 기준으로 의석수를 산출하기 때문에 아직 여유가 있다는 설명이다.

본격 선거전 준비로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와중에 마지막까지 원내 교섭단체 구성에 전력하는 이유는 무엇보다 재정적 측면이 크다고 당 관계자는 설명했다.

비례후보 워크숍 인사말하는 원유철 대표
비례후보 워크숍 인사말하는 원유철 대표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가 24일 서울 영등포구 당사에서 열린 제21대 총선 비례대표 후보자 워크숍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2020.3.24 zjin@yna.co.kr

미래한국당에 따르면 원내교섭단체 구성 시 이번 총선까지 보조금으로 최대 60억까지 받게 된다. 단 한명이라도 미달할 경우 보조금은 총액은 25억으로 '뚝' 떨어진다. 스무번째 의원 1명의 가치가 35억인 셈이라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이 정도 실탄이면 독자신당으로선 총선을 치르는데 '천군만마'의 지원세력을 얻는 셈이 될 수 있다. 통합당과 '자매정당'을 표방하고 있는 것과는 별개로 선거법상 두 당 사이 자금의 이동 내지 지원은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원유철 대표를 필두로 한 미래한국당 지도부는 이날 오전 '서해수호의 날' 행사 참석을 위해 이동하는 차 안에서도 계속해서 통합당 의원들을 상대로 전화 통화 등을 통해 계속해서 연락을 취하고 있다고 한 핵심 측근은 전했다.

전날 밤부터 이어진 설득을 토대로 미래한국당은 최소 3∼4명의 추가 이적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당 안팎에서는 불출마를 선언한 지역구 의원 중에 유기준·여상규·윤상직·최교일 의원 등이 거론된다.

다만 앞서 '측면 지원'에 나섰던 통합당 관계자에 따르면 의원들로부터 적극적인 호응은 기대하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통합당에서는 전날 밤 의총전까지 약 40명의 '이적 고려 대상자' 명단을 추려 두세차례 통화로 설득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참배하는 미래한국당
참배하는 미래한국당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를 비롯한 21대 총선 비례대표 후보들이 26일 오전 국립대전현충원 천안함 46용사 묘역을 찾아 참배하고 있다. 2020.3.26 psykims@yna.co.kr

미래한국당은 이날 오후 2시 영등포 당사에서 비례 후보자에 대한 공천장 수여식 및 추가 입당자들에 대한 환영식을 개최한다.

이날 행사는 비례대표의 상징성을 고려해 직능단체 대표자들이 다수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행사용 꽃다발은 핑크색으로 통일했는데, 앞서 통합당과 연대를 강조하기 위해 통일한 '해피핑크' 당색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주말을 기점으로 본격 '총선 모드'에 돌입하는 가운데, 슬로건으로는 '모두 미래로' '다시 뛰는 대한민국' 등이 논의되고 있다고 당 핵심 관계자는 전했다. 통합당과 미래한국당 당명의 '교집합' 요소인 '미래'를 부각하는 전략으로 해석된다.

minary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