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 대실요양병원서 확진받은 88세 여성 사망…국내 145명

송고시간2020-03-28 11:03

댓글
환자 이송을 기다리는 시간
환자 이송을 기다리는 시간

(대구=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7일 대구시 달성군 다사읍 제이미주병원 앞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 등이 환자 이송을 준비하고 있다.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을 사용하는 제이미주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왔다. 이날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전수조사한 결과 제이미주병원에서 간병인 1명과 환자 60명 등 61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2020.3.27 pdj6635@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김상연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실요양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80대 여성이 사망했다.

28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32분께 대구의료원에서 치료를 받던 88세 여성이 코로나19로 숨을 거뒀다.

고인은 90명 무더기 감염이 발생한 대실요양병원 입원 환자였다.

대퇴부 골절과 인지 저하로 대실요양병원에 입원한 상태였다.

지난 18일과 21일 두차례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가 지난 25일 양성 반응을 보여 대구의료원으로 전원됐다.

이로써 코로나19로 인한 국내 사망자는 145명, 대구는 98명으로 늘었다.

sunhyung@yna.co.kr, goodluc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