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아일랜드서 무증상으로 입국한 용인 거주 22세 남성 확진

송고시간2020-03-28 22:5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스페인서 입국한 57세 여성은 공항검역소에서 양성판정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용인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나왔다.

용인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용인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용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백군기 용인시장은 28일 페이스북을 통해 "기흥구 갈곡로8번길에 사는 아일랜드 유학생 22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남성(용인 48번 환자)은 27일 아일랜드에서 입국한 뒤 28일 오전 10시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채취를 받고 같은 날 오후 8시 10분 양성으로 판정됐다. 증상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용인시는 이 남성의 병상배정을 경기도에 요청했다.

또 기흥구 상하동 수원동마을 쌍용스윗닷홈 2단지에 사는 57세 여성도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27일 오후 4시 스페인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뒤 인천공항 검역소에서 검체채취를 받고 28일 오후 9시 양성판정을 받았다.

입국하기 전인 지난 17일 발열, 오한, 인후통, 콧물, 구토 증상을 보였다.

이 여성은 인천국제공항 특별입국 절차에 따라 국립인천공항검역소에서 검체 채취 및 진단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으로 판정돼 주소지 관할 보건소로 통보된 해외유입 사례다.

이로써 용인시 확진자는 48명으로 늘었고, 이 가운데 12명이 완치돼 퇴원했다.

hedgeho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