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부 "입국자 자가격리 확대 대상으로 필리핀·태국 우선 검토"

송고시간2020-03-29 14:5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정부가 필리핀과 태국에서 입국하는 내·외국인에 대해 자가격리 의무를 지우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29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유행이 전 세계적으로 확대되고 있고, 국내 해외 유입 환자 중에서 미국·유럽발 입국자를 제외하면 동남아 국가에서 환자가 많이 나오고 있고, 그중 가장 많은 환자가 보고되는 지역은 필리핀과 태국"이라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당국이 자가격리를 가장 우선으로 검토하고 있는 지역은 필리핀, 태국 등의 동남아시아"라며 "그 이외 지역에 대해서도 (상황을) 면밀하게 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미국 외 다른 미주지역에서도 환자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고, 필리핀과 태국 외 다른 동남아 국가도 마찬가지여서 위험도를 분석하고 있다"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협의해서 (자가격리) 확대 지역과 확대 시기를 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0시 현재 국내 누적 코로나19 확진자 9천583명 중 412명(4.3%)은 해외에서 들어왔다. 지난주에는 태국과 필리핀에서 들어온 입국자 중 2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withwi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