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사회적 거리 둔 광폭 행보…강원 후보들, 주말 표심잡기 총력(종합)

송고시간2020-03-29 18:5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거리 인사로 얼굴알리기·TV 토론회 집중·공약 가다듬기 주력

가장 넓은 선거구인 홍천·횡성·영월·평창 후보들은 '강행군'

춘천 갑 후보 지지호소
춘천 갑 후보 지지호소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총선을 앞두고 주말과 휴일 동안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 갑 선거구에 출마한 후보들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허영, 미래통합당 김진태, 정의당 엄재철, 국가혁명배당금당 한준모 후보. 2020.3.29 hak@yna.co.kr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4·15 총선 후보 등록 이후 첫 주말을 맞은 29일 강원 8개 선거구에 출마한 37명의 후보는 조용하면서도 폭넓은 행보로 유권자 마음 잡기에 나섰다.

다만 공식 선거운동이 내달 2일부터 시작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 차원에서 예비후보자에게 허용된 범위 안에서 차분한 선거운동을 이어갔다.

4년 만에 리턴 매치에 나선 춘천·철원·화천·양구갑 선거구 민주당 허영 후보와 통합당 김진태 후보는 시민들이 다수 찾는 곳에서 거리 인사로 얼굴을 알렸다.

허영 후보는 이날 오전 퇴계동 새마을 부녀회와 국사봉에서 청소 봉사 활동한 데 이어 오후에는 남산면으로 옮겨 거리 인사로 시민들을 만났다.

통합당 김진태 후보는 예정했던 선거 대책위원회 발대식과 개소식을 연기했으며 자전거를 타고 시민들을 찾아가 거리 인사를 나눴다.

정의당 엄재철 후보는 효자동과 석사동 일대를 분주하게 오가며 거리 인사를 통해 시민을 만나 지지를 호소했다.

제21대 총선, 춘천·철원·화천·양구을 선거구 후보군
제21대 총선, 춘천·철원·화천·양구을 선거구 후보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0년 7·28 보궐 선거 이후 10년 만에 재격돌하는 춘천·철원·화천·양구을 선거구 민주당 정만호 후보와 통합당 한기호 후보는 이날 생방송으로 진행된 TV 토론을 통해 자신의 정책과 비전을 알리는 데 주력했다.

TV 토론회에서 상대의 기선 제압에 나선 양측 후보는 전날에도 이렇다 할 외부 일정 없이 토론회 준비에 상당한 시간을 할애했다.

노무현·이명박 전 대통령의 대리전 성격의 격전지로 분류된 원주갑 선거구 후보들은 지역 주민 의견 청취를 통해 공약을 가다듬었다.

민주당 이광재 후보는 중앙시장에서 상인과 만나 애로 사항을 들은 뒤 태장동과 단계동을 돌며 시민들을 만났다.

통합당 박정하 후보는 주말 내내 지역 주민의 의견을 듣고 공약을 가다듬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

무소속 권성중 후보는 부론면을 방문해 시민들에게 자신의 주요 공약인 섬강 백릿길을 설명했다.

제21대 총선, 원주갑 선거구 후보군
제21대 총선, 원주갑 선거구 후보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6명의 후보가 등록을 마쳐 혼전 양상을 보이는 강릉 선거구 각 후보는 전날에 이어 휴일에도 도심과 어촌을 오가며 얼굴 알리기에 나서는 등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민주당 김경수 후보는 주문진항에서 어민을, 무소속 최명희 후보는 전통시장에서 상인과 소상공인을, 무소속 권성동 후보는 축구동호회원과 새벽시장 상인을 각각 만나 표심을 어루만졌다.

통합당 홍윤식 후보는 오는 31일 예정된 TV 토론회 준비에 매진했다.

왼쪽부터 원경환·조일현·유상범 후보
왼쪽부터 원경환·조일현·유상범 후보

[각 후보 선거 캠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도내 8개 선거구 중 가장 넓은 홍천·횡성·영월·평창 선거구에 출마한 4명의 후보도 지역을 오가는 광폭 행보로 선거구민을 만나 거리 인사를 나누며 첫 주말을 보냈다.

평창 출신 원경환(민주당) 후보는 지난 28일 홍천과 횡성에 이어 이날 영월로 이동해 거리 인사를 하며 강행군을 이어갔고, 영월 출신 유상범(통합당) 후보는 이날 홍천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하며 유권자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홍천 출신 조일현(무소속) 후보 역시 상대 후보의 출신지인 영월과 평창으로 달려가 거리 인사를 하며 일정을 소화했다.

제21대 총선 강릉 선거구 후보군
제21대 총선 강릉 선거구 후보군

(춘천=연합뉴스) 제21대 총선 후보 등록 마감일인 27일까지 강릉 선거구에 출마한 후보군. 사진 윗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미래통합당 홍윤식, 민중당 장지창, 무소속 권성동, 무소속 최명희, 국가혁명배당금당 전혁 후보. 2020.3.27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angdoo@yna.co.kr

이번 총선에는 도내 8개 선거구에 모두 37명의 후보가 등록해 평균 4.6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각 8명이고, 민생당과 정의당 각 1명, 우리공화당과 민중당 각 2명, 국가혁명배당금당 8명이다. 무소속은 7명이다.

등록 후보의 평균 나이는 55.4세, 평균 재산은 13억6천76만원으로 집계됐다.

전과 기록 후보는 14명으로 전체 후보자의 37.8%에 달했다.

남성 후보 34명 중 28명이 병역의무를 다해 82.4%의 병역의무 이행률을 보였다.

j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