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익명서 발생한 디지털 성범죄…PD수첩 '악의 끝판 n번방' 추적

송고시간2020-03-31 10: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박소연 인턴기자 = MBC TV 'PD수첩'은 31일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비롯한 다수 여성의 성착취물이 제작·유포된 'n번방 사건'을 추적 보도한다.

'PD수첩' 제작진은 취재 과정 중 조주빈 검거 후에도 텔레그램 대화방을 통해 성착취물이 공유되고 있는 것을 확인하고 가해자들과 대화를 시도했다.

제작진은 조주빈보다 일찍이 텔레그램에서 추앙받은 또 다른 운영자 '갓갓'을 추적하기도 했다. '갓갓'은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에게 접근한 뒤 신상을 해킹해 가학적인 성착취물을 요구한 인물로 알려졌다.

방송은 대화방 운영을 중단하고 돌연 잠적한 '갓갓'을 추적하고 'n번방' 공론화 이전부터 그와 유사한 방식으로 개인정보를 해킹한 사례들을 담았다.

오늘 밤 11시 방송.

batto52@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