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바꿔야 산다"…미래통합당 전북 선대위 공약 발표

송고시간2020-03-31 10: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미래통합당 전북도 선거 대책위원회가 31일 구호를 '파이팅 전라북도! 바꿔야 산다!'로 정하고 공약을 발표했다.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전북 선대위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전북 선대위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김경안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호남 제주권역 선대 위원장(가운데)과 통합당 총선 출마자 등이 31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2020.3.31

김경안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호남 제주권역 선대 위원장과 통합당 총선 출마자 등이 31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7가지 공약을 발표했다.

선대위는 새만금을 투자진흥지구로 지정, 탄소산업진흥원 설립, 새만금에서 포항까지 전주∼대구 고속도로 건설, 동부권 6개 시·군의 발전, 국가식품클러스터 부지에 푸드파크 조성, 익산 백제문화와 전주 한옥마을을 연계한 관광벨트 조성 등을 공약했다.

도내에서는 익산갑 김경안, 전주을 이수진, 군산 이근열, 완주·진안·무주·장수 김창도 후보 등 4명이 분홍색 점퍼를 입고 총선에 나선다.

김경안 위원장은 "이번 총선은 전북의 미래를 바꾸고 대한민국의 운명을 결정하는 전환점"이라며 "후보 간에 긴밀히 협의해 중도보수층의 지지세를 올리겠다"고 선전을 다짐했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