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심상정 '텔레그램n번방' 입법촉구 1인시위…"총선 전 대책 마련"

송고시간2020-03-31 11:5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선거운동 하루 중단하더라도 국민 분노 응답해야"

심상정, n번방 입법촉구 1인 시위
심상정, n번방 입법촉구 1인 시위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31일 국회 본관 앞에서 텔레그램 n번방 입법을 촉구하며 1인 시위하고 있다. 2020.3.31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31일 국회 본관 앞에서 '텔레그램 n번방' 사태를 근절하기 위한 입법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했다.

심 대표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은 26만 명이 연루된 전대미문의 디지털 성 착취 범죄"라며 "이것은 20대 국회가 책임져야 한다. 선거운동 하루를 중단하더라도 온 국민의 분노에 응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국회는 양당이 서로 싸우는 데는 절박했지만, 국민의 절실한 문제에 대해서는 용두사미 정치로 끝났다"며 "이번만큼은 그렇게 피해갈 수 없다. 총선 전에 국민이 국회에 촉구한 디지털 성 착취 범죄 근절을 위한 대책을 꼭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심 대표는 또 "문희상 국회의장은 총선 전에 텔레그램 n번방 법안 처리에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말했다"며 "총선이라는 것이 국민이 부여한 숙제를 제대로 했는지 평가하는 행사다. 그러니 당연히 (입법이) 총선 전에 이뤄져야 한다"고 역설했다.

아울러 "임시국회 날짜도 명확하지 않은 상황에서 여론이 들끓을 때 이것저것 할 것 같다가 또다시 서랍 속에 방치돼 (입법은) 20대 국회와 함께 물 건너갈 것"이라며 "문 의장도 근일 내에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을 소집하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국회가 응답할 때까지 계속 투쟁하겠다"며 "국민 불신의 근원인 용두사미 정치를 바로잡겠다"고 말했다.

hrse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