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엔 안보리 유럽 6개국 "북한 미사일시험 반복 깊이 우려" 규탄

송고시간2020-04-01 08: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엔 "北, 우라늄농축 지속…미사일 능력 향상" (CG)
유엔 "北, 우라늄농축 지속…미사일 능력 향상"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유럽 이사국들이 최근 반복된 북한의 미사일 시험을 규탄했다.

독일, 벨기에, 에스토니아, 영국, 폴란드, 프랑스는 31일(현지시간) 유엔 안보리 비공식 화상회의 이후 공동성명을 내고 이달에만 네차례 진행된 북한의 미사일 시험을 규탄했다고 AFP통신이 전했다.

안보리 유럽 이사국들은 성명에서 "(북한이) 탄도미사일 기술을 사용하면서 반복적인 미사일 시험을 하는 데 깊이 우려한다"고 밝혔다.

이들 유럽 이사국은 북한이 작년 5월 이래 17회나 그러한 미사일 발사 시험을 했다고 지적했다.

6개 유럽 이사국은 반복된 미사일 발사을 보면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비롯해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유무기를 확대하려는 노력을 계속하고 있음이 드러난다고 평가했다. 이들 국가는 "(북한이) 핵무기 프로그램도 계속 운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래픽] 북한 초대형 방사포 발사 일지
[그래픽] 북한 초대형 방사포 발사 일지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북한이 지난 29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가 '초대형 방사포' 시험사격이었다고 확인했다. jin34@yna.co.kr

유럽 이사국들은 "안보리가 완전한 결의 이행과 제재 시행 유지를 철저히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고 촉구했다.

북한의 핵심 동맹국인 중국의 안보리 의장 임기 마지막 날 열린 이날 비공식 회의는 유럽 이사국들의 요청으로 열렸다.

한국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달 29일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북한은 앞서 2일과 9일에도 초대형 방사포를 발사했으며 21일에는 북한판 에이태킴스(ATACMS)인 전술지대지미사일을 쐈다.

tr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