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엔, 북한에 코로나19 대응자금 90만달러 지원

송고시간2020-04-01 08:1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유엔이 북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에 필요한 자금으로 90만 달러를 지원했다.

1일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 홈페이지에 따르면 이 자금은 코로나19와 관련한 보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계보건기구(WHO)가 자금을 집행했으며 WHO는 국가 차원의 모니터링, 사례 조사, 감염 예방과 관리 등에 수행했다.

세계적으로 보면 지난 2월 20일부터 3월 20일까지 북한, 소말리아, 지부티, 파키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의료체계가 취약한 16개국에 중앙긴급대응기금(CERF: Central Emergency Response Fund)으로 7천500만 달러, 국별공동기금(CBPF: Country-Based Pooled Fund)으로 380만 달러가 지원됐다.

앞서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지난달 25일(현지시간)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전 세계 최빈국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20억달러(약 2조4천620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성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마크 로콕 OCHA 사무국장은 일종의 시드 머니로 유엔 비상구호기금 중 6천만달러를 코로나19 대응 자금에 넣겠다고 밝혔다.

(ENG·中文) 총선 북풍도 날렸다…코로나19가 바꾼 한반도 정세 TOP 3!

유튜브로 보기

cla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