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8댓글페이지로 이동

핀란드 병원, 한국에 코로나19 샘플 보내 검진 의뢰

송고시간2020-04-01 10:26

댓글8댓글페이지로 이동

2주간 1만8천 샘플 전세기로 전달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기자 = 핀란드의 한 병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환자로부터 채취한 검체를 한국으로 보내 확진 여부를 검사키로 했다고 AFP 통신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핀란드를 포함한 북유럽 국가들이 코로나19 감염자가 늘어나면서 검진 장비가 부족하자 검사를 의뢰하겠다는 것이다.

핀란드 전역에 민간 병원을 운영하는 메히라이넨은 앞으로 2주간 한국에 1만8천개의 샘플을 보낼 예정이다.

우선 1차 샘플은 1천500개로 1일 오후 전세기편으로 헬싱키에서 출발하며, 이어 핀란드로 귀항 때는 보호장비와 샘플링 장비를 실을 계획이다.

메히라이넨 측은 "전 세계적으로 나타난 상황이나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를 봐도 검진 능력을 높이는 게 코로나19를 막는 핵심"이라며 "핀란드와 유럽에서는 찾아봤지만 검진을 의뢰할 곳이 없었다"고 밝혔다.

핀란드 보건 당국은 현재까지 고위험군이나 의료진 등을 중심으로 2만1천건의 검사를 수행했을 뿐 다른 의심군은 검사하지 못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이에 따라 현재까지 코로나19로 17명이 사망하고 약 1천300건의 확진자가 나왔지만, 실제로는 30배 넘게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다는 게 핀란드 보건당국의 설명이다.

핀란드 병원기업 메히라이넨
핀란드 병원기업 메히라이넨

[EPA=연합뉴스]

aayy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