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총선 공식선거전 내일 개막…여야 '최대승부처' 수도권 화력집중

송고시간2020-04-01 12: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여, 시민당과 수원서 첫 연석회의…"여당이 이겨야 코로나 위기 수습"

통합당, 수도권 돌며 "3무 정권 심판"…한국당과 '한몸 선거운동' 돌입

검찰 놓고도 공방…여 "검언유착 규명해야"·통합당 "조국 수호세력 응징"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류미나 기자 = 여야는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을 하루 앞둔 1일 일제히 수도권 표심 공략에 나섰다.

수도권은 전체 지역구(253) 중 절반 정도인 121개의 의석이 걸린 최대 승부처인데다 총선 민심의 풍향계인 만큼 여야 모두 초반 기선을 제압하는 차원에서 화력을 집중하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의 첫 연석회의를 경기도에서 개최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인한 방역·경제 극복과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일할 사람'을 뽑아야 한다는 메시지를 던졌다.

이에 맞서 미래통합당은 김종인 총괄선대본부장 중심으로 수도권 선거 지원을 벌이면서 경제 실정과 사법 편향 문제를 부각, 정권 심판론의 확산을 시도했다. 통합당은 비례정당인 미래한국당과과 공동 선거운동도 본격화했다.

안정이냐 심판이냐…최대변수는 '코로나19'(CG)
안정이냐 심판이냐…최대변수는 '코로나19'(CG)

[연합뉴스TV 제공]

민주당과 시민당은 1일 오전 경기도 수원 민주당 경기도당 당사에서 선거대책위 연석회의를 개최하고 광역 급행철도 및 수도권 제2 순환 고속도로망 구축 등 경기도 현안 해결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사태에도 정쟁에만 집중하고 있는 야당 대신 위기 극복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정부·여당에 힘을 모아줄 것을 강조했다.

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은 "국난의 시기마저 정쟁으로 시간을 보낼 수는 없다"면서 "이번 선거는 싸우는 사람이 아니라 일할 사람을 뽑아야 한다"고 말했다.

시민당 최배근 공동대표는 "민주당과 시민당이 승리해야 하는 이유 중 하나가 코로나 위기수습"이라면서 "정부 정책에 발목을 잡고 국회 파행의 과오가 되풀이되면 코로나 대처가 늦어진다"고 말했다.

이낙연 위원장은 연석회의 후 수원 못골시장, 평택 통복시장, 용인 동백호수공원 등을 돌면서 지원 유세를 했다.

시민당은 비례대표 후보들과 함께 광주를 찾아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할 계획이다.

발언하는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
발언하는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

(수원=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이 1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민주당 경기도당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더불어시민당 선거대책위원회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4.1 jeong@yna.co.kr

통합당은 이날 황교안 대표, 김종인 위원장과 서울지역 후보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했다.

이어 김종인 위원장은 서울 동작, 용산, 관악과 경기도 화성, 수원, 안양 등을 돌면서 수도권 유권자에게 정권 심판을 위한 한 표를 호소했다.

김 위원장은 서울 동작 나경원 후보 사무소를 찾아 "문재인 정권은 무능(無能), 무치(無恥), 무법(無法)의 3무 정권"이라면서 "서울 유권자들이 정권이 선전하는 대로 따라가는 그런 호락호락한 유권자가 아니다. 지난 3년간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투표일에 정확한 판단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도 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 참석해 "국민 무서운 줄 모르는 정권"이라면서 "야당에 힘을 실어 견제와 균형을 복원시켜줘야 한다"고 말했다.

통합당과 한국당은 이날 오후 정책·선거연대 협약을 맺고 2일부터 공동 유세에 들어간다. 양당은 공동의 선거 대책 협의체를 구성, 본격적인 공동 유세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인사말 하는 김종인 위원장
인사말 하는 김종인 위원장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1일 오전 서울 동작을에 출마하는 나경원 후보 선거사무실을 찾아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4.1 yatoya@yna.co.kr

민주당과 통합당은 검찰개혁 문제를 놓고도 공방을 벌였다.

민주당은 종합편성채널 채널A가 검찰과의 부적절한 유착관계를 바탕으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위를 캐려고 했다는 MBC의 전날 의혹 보도를 거론하면서 검찰에 입장표명을 요구했다.

박광온 최고위원은 "진상규명이 매우 중요하고 그 규명에 맞게 법적, 윤리적 조치도 필요하다"면서 "검찰도 분명히 입장을 밝힐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통합당이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문 대통령을 겨냥해 "임기 끝나고 나면 교도소에서 친환경 무상급식을 먹이면 된다"고 발언한 것도 공격했다.

김경협 의원은 "통합당이 1당이 되면 탄핵을 추진한다고 하더니 이제는 대통령을 교도소에 보내야 한다고 한다"며서 "국난 전쟁 사투 와중에 사령관에 대해 탄핵 운운하며 아군에 총질하는 행위"라고 말했다.

범여권 성향의 열린민주당도 성명을 내고 "윤석열 검찰총장은 본인의 최측근이라는 검사장과 채널A 사이의 정치공작을 보고받았거나 지시 기타 관여한 사실이 있는지 여부를 직접 밝혀라"고 가세했다.

통합당은 여권의 '조국 살리기 및 윤석열 죽이기'가 시작됐다고 공격했다.

박형준 공동 선거대책위원장은 "이번 총선은 조국 살리기와 윤석열 죽이기를 노골적으로 바라는 세력을 심판하는 선거"라고 말했다.

한국당 김기선 수석공동선대위원장도 "이번 선거는 '내가 조국이다'를 외치는 '조국 수호' 세력을 응징하는 선거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기호3번 강조하는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
기호3번 강조하는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민생당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이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생당의 '오로지 민생'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에서 인사말을 하며 기호3번을 강조하고 있다. 2020.4.1 toadboy@yna.co.kr

민생당은 이날 손학규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이 이끄는 중앙선대위 체제를 공식 출범하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손 위원장은 선대위 발대식에서 "1번도 2번도 아닌 3번, 중도개혁 정당 민생당에 한 표를 주셔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정의당은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진보정당'이라는 점을 부각하며 표심 모으기를 하고 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이날 오후 전남 여수시에서 국토 종주 선거운동에 들어간다.

공항항공노동자 만난 심상정 대표
공항항공노동자 만난 심상정 대표

(영종도=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1일 오전 인천 중구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인천공항지역지부에서 열린 '공항 항공산업 한시적 해고 금지를 위한' 정의당-공공운수노조 공항항공노동자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0.4.1 seephoto@yna.co.kr

solec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