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충격파' 광주전남 기업경기 전망지수 급락

송고시간2020-04-01 14:5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피해기업에 금융지원을 해드립니다'
'코로나19 피해기업에 금융지원을 해드립니다'

[연합뉴스 자료]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광주·전남기업들의 경기 전망지수가 급락하고 있다.

1일 한국은행 광주전남지역본부가 이 지역 사업체 520개를 대상으로 기업 경기조사를 한 결과 4월 제조업 업황 전망 BSI(기업경기실사지수)는 50으로 지난달 대비 7p 하락했다.

BSI는 기업들의 현장 체감경기를 수치화한 것이다.

기준치(100) 이상이면 향후 경기가 전 분기보다 호전될 것으로 예상하는 기업이 많다는 것을 의미하고, 100 미만이면 반대로 악화할 것으로 보는 기업이 많다는 것을 뜻한다.

매출 전망 BSI도 55로 지난달 대비 12p 하락했다.

신규수주 전망 BSI는 61로 지난달 대비 12p 떨어졌다.

4월 비제조업 업황 전망 BSI는 57로 전달 대비 9p 떨어졌다.

매출 전망 BSI도 61로 지난달 대비 14p 하락했다.

자금사정 전망 BSI는 63으로 지난달 대비 역시 14p 추락했다.

이처럼 BSI가 추락한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경제 충격파가 그만큼 크다는 방증으로 해석된다.

shch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