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통합당 황교안·김종인, 수도권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

송고시간2020-04-02 05: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미래통합당 황교안·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은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2일 수도권에서 나란히 한 표를 호소한다.

황·김 총괄선대위원장은 이날 각각 서울과 경기에서 공식 선거운동의 첫테이프를 끊으면서 통합당 취약 지역인 수도권 표심을 집중 공략한다.

서울 종로에 출마한 황 위원장은 이날 오전 5시 45분 종로구 옥인동 마을버스 종점 인사를 시작으로 오전 11시 10분 청운효자동 골목길 인사, 오후 2시 평창동 골목 인사, 오후 4시 부암동 골목 인사를 이어간다.

황 위원장은 이날 골목 인사를 할 때마다 유세를 함께 해 정권심판론의 불을 댕길 방침이다.

김 위원장은 오전 11시 경기 수원시 경기도당에서 경기 권역 선거대책위원회 회의를 주재하면서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한다.

김 위원장은 이어 오후 2시 경기 오산 최윤희 후보, 오후 3시 경기 용인정 김범수 후보, 오후 4시 경기 광주갑 조억동 후보, 경기 남양주병 주광덕 후보, 경기 의정부갑 강세창 후보 선거사무소를 잇달아 찾아 지원 유세를 펼친다.

미래통합당 선대위, 현충원 참배
미래통합당 선대위, 현충원 참배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 및 총괄선거대책위원장,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박형준 공동선대위원장 등이 지난 1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현충탑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참배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wis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