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동극장 '적벽'도 코로나19에 취소…8일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

송고시간2020-04-04 13:3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적벽' 공연 장면
'적벽' 공연 장면

[정동극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정동극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정부 시책에 따라 대표 레퍼토리인 '적벽' 공연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4일 밝혔다.

판소리 뮤지컬 '적벽'은 지난 2월 14일부터 9일간 공연한 후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문화체육관광부의 국립예술단체 공연 중단 조치에 따라 총 세 차례 재개를 연기해 왔으며, 결국 이번에 남은 공연을 취소하기로 했다.

정동극장 측은 "'적벽'의 경우 객석의 80%가 예약된 상황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어려움이 있어 부득이하게 전면 취소를 결정했다"며 "공연 재개를 기다려온 관객들의 기대에 못 미친 점에 대해 양해를 구한다"고 밝혔다.

대신 정동극장은 8일 오후 8시 정동극장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적벽'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를 진행한다. 공연에는 박인혜(조조 역), 한진수(정욱 역)가 출연한다.

정동극장 김희철 대표이사는 "여러 노력에도 불구하고 공연 취소를 결정하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오랜 기간 공연 재개를 기다려온 관객에게 조금이나마 아쉬움을 달랠 기회를 드리기 위해 무관중 온라인 중계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적벽'은 판소리 다섯 마당 중 하나인 '적벽가'에 뮤지컬적 음악과 판소리, 현대무용을 결합한 창작공연으로, 당초 2월 14일부터 4월 5일까지 총 45회 공연할 예정이었다.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