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총. 4천300개 회원사에 '착한 소비자 운동' 동참 요청

송고시간2020-04-05 12:3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3일 전국 4천300여개 회원사에 '착한 소비자 운동'에 동참해줄 것을 호소하는 공문을 보냈다고 5일 밝혔다.

착한 소비자 운동은 개인 또는 법인 차원에서 필수적으로 소비하는 소상공인 업체의 물품이나 서비스를 선결제 방식으로 구매하자는 운동이다.

경총은 요청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역 경제를 기반으로 하는 소상공인들은 급격한 매출 감소와 자금 경색으로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소비 진작과 소상공인 어려움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한 기업 차원의 노력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점심시간 '텅빈 식당'
점심시간 '텅빈 식당'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러면서 "이미 많은 기업이 주변 식당 도시락 주문, 꽃 소비 늘리기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이를 좀 더 확대할 필요가 있다"면서 "기업 인근에 있는 식당, 카페, 상가 등에서 향후 지출 예정 금액을 고려해 미리 결제하는 착한 소비자 운동에 동참해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경총은 지난달 31일 소상공인연합회와 '착한 소비자 운동'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경총은 협약에서 대기업 회원사들이 사내 업무추진 비용을 활용해 착한 소비자 운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홍보를 통해 운동 확산을 추진하기로 했다.

dk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