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미국서 일일 사망자 천 명 넘는데…"실제론 공식집계보다 많다"

송고시간2020-04-06 07: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CDC 공식통계엔 연구소 확인 사례만 잡혀…검사 못받은 사망 등은 파악 안돼

2009년 신종플루 팬데믹 때도 '실제 사망자는 공식통계 15배 가능성' 연구도

뉴욕시 한 병원에서 옮겨지는 시신
뉴욕시 한 병원에서 옮겨지는 시신

[로이터=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일일 1천명 이상의 사망자가 나오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지만 실제로는 이보다 많을 것이라고 미 언론이 잇따라 보도했다.

현재 보건당국에 잡히는 사망자 통계는 연구소 테스트에서 코로나19로 확진된 경우뿐이라 검사를 받지 못한 채 사망하는 등의 사례까지 합치면 실제 사망자 규모는 훨씬 더 클 수 있다는 것이다.

미 워싱턴포스트(WP)는 5일(현지시간) 코로나19 사망자 통계에 관여하는 보건당국 전문가와 정부 당국자들을 인용, 미국의 코로나19 사망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공식 집계에 포함되지 않는 미국인들도 분명히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연구소 검사상으로 확인된 사례만 코로나19 사망자 통계에 넣기 때문이다.

크리스틴 노들런드 CDC 대변인은 WP에 "우리도 (공식 집계에) 실제보다 적게 잡힌다는 것을 안다"고 인정했다.

확산 초반에 미국에서 검사 자체를 받기가 쉽지 않아서 호흡기 증상으로 사망한 이들이 통계에 잡히지 않기도 했다. 검사가 확대된 지금도 집이나 요양원에서 사망하는 이들 가운데 검사를 받지 않은 사례가 있는 상황이다.

사후 검사 역시 지역마다 다르게 이뤄지고 있는 데다가 일부 지역에서는 검사 자원이 한정된 상황에서 산 사람이 아닌 사망자를 검사하는 데 부담을 느끼기도 한다고 한다.

지난 3월 31일 뉴욕의 한 병원에서 시신을 옮긴 뒤 고개 떨군 의료 관계자
지난 3월 31일 뉴욕의 한 병원에서 시신을 옮긴 뒤 고개 떨군 의료 관계자

[UPI=연합뉴스]

실제로 CDC 통계와 연구기관 및 언론의 집계에 상당한 차이가 나타나기도 했다.

4일 기준으로 CDC가 집계한 미국 내 사망자는 6천593명이었는데 WP가 집계한 사망자는 이미 8천명을 넘었다는 것이다.

CDC에서 일했던 감염병 학자 마르크-알랭 위도슨은 "연구소에서 확인된 사례에만 의존할 수는 없다"면서 "아픈 사람 모두, 사망하는 사람 모두를 검사할 수는 없다. 사망자 규모가 전 세계적으로 과소평가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때문에 CDC는 코로나19 사망자 통계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사망 증명서 발급 현황 등을 추가로 수집하기 시작했다고 WP는 전했다.

사망자 규모가 공식 통계에서 실제보다 적게 잡히는 건 미국만의 상황이 아니라 세계적 유행병(팬데믹)이 등장할 때마다 반복되는 상황으로 보인다.

WP는 인플루엔자 연구를 찾아보면 팬데믹이 한창일 때는 사망자 규모 집계가 자주 잘못 이뤄진다고 지적했다.

일례로 2009년 신종인플루엔자(H1N1) 당시에도 세계보건기구가 팬데믹을 선언했고 당시 연구소에서 확인된 결과를 토대로 1만8천631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으나 2012년 CDC가 연구해보니 사망자가 15배에 달할 수 있다는 결론에 이르렀다는 것이다.

2013년 미국에서 민관 합동으로 진행된 연구에서도 당시 미국 내 H1N1 사망자 통계가 실제의 7분의 1에 지나지 않을 수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고 한다.

이번 코로나19 팬데믹과 관련해 이탈리아 북부의 '넴브로'라는 지역을 보면 1∼3월 코로나19 사망자를 31명으로 보고했지만 현지 당국이 최근 같은 기간의 코로나19 사망자를 158명으로 수정했다고 WP는 전했다.

뉴욕타임스(NYT)도 공중보건 전문가와 병원 관계자 등에 대한 광범위한 취재를 토대로 미국 전역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무서울 정도의 수치로 보고되고 있지만 실제 사망자 규모는 훨씬 많을 수 있다면서 공식 집계가 실제 사망 규모를 포착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nar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