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LG화학 신학철 "초불확실성 시대, 버티는 힘이 경쟁력"

송고시간2020-04-06 09: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어려울 수록 본질이 힘 발휘…현금성 자산 확보, 미래 투자해야"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화학[051910] 최고경영자(CEO) 신학철 부회장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위기를 잘 버티고 성장하면 그것이 회사의 실력"이라고 강조했다.

LG화학에 따르면 신학철 부회장은 사내 메시지를 통해 "약속한 숫자들은 우리에 대한 시장과 주주의 신뢰로, 반드시 지켜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 부회장은 "올해가 1분기가 지났을 뿐인데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 더해 세계 금융시장과 유가가 요동치는 격변을 겪고 있다"며 "어쩌면 2008년 세계 금융위기를 능가하는 위기가 시작될지 모른다"고 말했다.

인사말 하는 신학철 부회장
인사말 하는 신학철 부회장

(서울=연합뉴스) LG화학 최고경영자(CEO) 신학철 부회장 [LG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어 "그렇다고 풀이 죽을 필요도 없다. 복잡하고 어려울수록 단순하고 본질적인 것이 힘을 발휘한다"며 ▲ 할 수 있는 것을 하고 ▲ 현금 흐름을 개선하며 ▲ 미래 투자를 이어가자고 당부했다.

신 부회장은 "우리가 당장 활용 가능한 도구는 효율성으로, 실패 비용은 줄이고 생산성과 구매 효율은 높이자"며 "위기가 오면 가장 중요한 것은 불확실성에 대비하는 보험이자 도약을 준비하는 발판인 현금성 자산"이라고 밝혔다.

그는 "현금 흐름 개선을 위해 비상경영체제를 재검토하자"며 "또한 당장의 어려움이 있더라도 미래를 위한 투자 등 꼭 해야 할 일은 계획대로 추진하자"고 강조했다.

sh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