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트럼프 "뉴욕 신규 사망 감소 좋은 징조…터널끝 빛 보기 시작"

송고시간2020-04-06 09:2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67만명 코로나19 검사…하이드록시클로로퀸 2천900만회 복용량 비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F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FP=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 뉴욕에서 신규 사망자 숫자가 처음 감소한 데 대해 "좋은 징조일 수 있다"면서 일부 핫스팟(집중발병지역)에서 상황이 안정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 브리핑에서 "몇몇 좋은 일들이 뉴욕에서 일어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환자가 넘쳐났던 뉴욕의 병원 상태에 대해서도 "수준이 감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뉴욕주와 뉴저지주 주지사가 일을 잘하고 있다면서 뉴욕주에 대한 지원과 관련해 연방 정부가 6일 뉴욕시에 60만개, 뉴욕주 서퍽 카운티에 20만개의 N95 마스크를 보낼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재까지 167만명의 미국인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했고 이들에게 결과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정부가 엄청난 양의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사들였다면서 이는 코로나19 감염과 싸우는 것을 돕는 강력한 신호라고 말했다. 그는 2천900만회 복용량의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비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말라리아 치료제 클로로퀸과 유사 약물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코로나19 치료와 관련해 활용할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다만 그는 이걸 홍보하는 게 아니라면서 "효과가 있을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환자 사망과 관련, "미국은 죽음이라는 측면에서 끔찍한 지점에 이르겠지만 이는 상황이 호전되기 시작하는 지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터널의 끝에서 빛을 보기 시작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브리핑에 참석한 트럼프 대통령
코로나19 브리핑에 참석한 트럼프 대통령

(워싱턴 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TF) 브리핑에 참석해 데보라 벅스 코로나19 조정관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jsmoon@yna.co.kr

z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