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4댓글페이지로 이동

'미스터트롯' 4위 김호중, 기존 소속사서 개별 활동

송고시간2020-04-06 11:02

댓글4댓글페이지로 이동

최종 7인 단체활동만 참여…나머지 6인은 뉴에라프로젝트가 매니지먼트

'미스터트롯' 김호중
'미스터트롯' 김호중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내일은 미스터트롯' 결승 진출자들이 뉴에라프로젝트와 매니지먼트 대행 계약을 맺은 가운데, 김호중은 원소속사에서 개별 활동을 하기로 했다.

뉴에라프로젝트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호중 님은 본인과 소속사(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의 요청에 따라 7인 단체 활동 외에는 자유롭게 원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뉴에라프로젝트는 "긴 논의를 거친 끝에 개별 활동을 하는 것으로 결정했으며 서로를 응원하는 관계로 지내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뉴에라프로젝트는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과 선(善) 영탁, 미(美) 이찬원을 비롯해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까지 입상자 6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게 됐다.

뉴에라프로젝트는 "아티스트 개별 특성을 반영해 개개인이 목표하는 방향으로 안정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안내하겠다"며 "원소속사와 조화로운 협력을 통해 상호 보완하겠다"고 밝혔다.

이수영과 장재인 등이 소속된 뉴에라프로젝트는 당초 '미스터트롯' 최종 7인의 매니지먼트를 1년 6개월간 위탁 관리하기로 했다.

그러나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한 4위 입상자 김호중 측과 잡음이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최근 잇따라 제기됐다. 김호중 팬들은 '미스터트롯' 후속 프로그램 관련 게시글에서 김호중 비중이 적은 것에 항의하기도 했다.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