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북한, 금주 최고인민회의 개최…정부 "관련 동향 주시"

송고시간2020-04-06 11:24

댓글
브리핑하는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
브리핑하는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정부는 북한이 오는 10일 개최하는 남쪽의 정기국회 격인 최고인민회의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6일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최고인민회의에서 무엇이 다뤄질지에 대해 우리가 미리 예단할 수 없다"며 "통일부도 관련 동향을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 관영매체들은 오는 10일 평양에서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3차 회의를 소집한다고 지난달 21일 보도한 바 있다.

최고인민회의는 북한 헌법상 최고 주권기관으로, 매년 4월께 정기회의를 열어 헌법과 법률 개정 등 국가정책의 기본원칙 수립, 주요 국가기구 인사, 전년도 예결산과 올해 예산안 승인 등의 기능을 수행한다.

북한은 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에 따른 국경 봉쇄 등으로 연초부터 더 큰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이번 회의에서는 민생과 경제난 해소와 경제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각종 입법 조치나 결정들이 논의·채택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ENG·中文) '코로나 개학연기' 북한 학생들은 어떻게 공부할까 | 북한터치 Ep.19

유튜브로 보기

yd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